전남지방경찰청, 사회적 약자 보호 위한 교통안전시설 개선

전남지방경찰청, 사회적 약자 보호 위한 교통안전시설 개선

관리자 2019-12-10 (화) 23:46 6개월전 94  

880dd55b18fcf8363658077dfed76b79_1575989141_6406.jpg


전남지방경찰청은 사회적 약자 보호 시스템 고도화를 추진하면서 시·군청과 함께 어린이·노인 보호를 위한 교통안전시설을 집중 설치하여 최근 3개월 동안 총 627개소에 안전시설물을 확충했다고 10일 밝혔다.

광양시 광영초교 등 학교앞 어린이보호구역에는 차량 속도를 감속시키는 고원식 횡단보도 및 단속 카메라를, 담양군 교육지원청앞에 노인 보행자가 많은 곳은 투광등 설치 및 보행시간 연장을, 마을앞 도로에는 도로관리청 협조로 가로등을 신설하는 등 더 안전한 전남 만들기에 전력하고 있다.

전남경찰청 관계자는 도민에게 믿음주고 사회적 약자가 보호받는 '더 안전한 전남' 만들기를 위해 꾸준히 교통안전 시설을 설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.


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